DB 손해 보험사
DB 손해 보험사

환급형 보험(만기 환급형 보험)은 만기 시 또는 중도 해지 시 일정 부분을 환급 받을 수 있는 보험입니다.

소멸형 보험은 순수 보장형 보험의 한 종류입니다. 순수 보장형 보험은 보험료 납부 만기 때 또는 중도 해지 시 환급금이 없는 보험입니다. 무해지 환급형 보험(순수 보장형 보험의 한 종류)은 납입 기간 중에는 해지 환급금이 없지만, 납입완료 후 환급금을 받을 수 있는 소멸형 보험입니다.


1. 보험 환급에 따른 분류

  • 순수 보장형 보험 (소멸형)
  • 만기 환급형 보험 (환급형)
DB 손해 보험사

소멸형 보험이 “내가 낸 보험료가 완전히 사라지는(소멸) 것”이라고 알고 계시는 분들이 많은데, 약간 잘못된 것입니다. 소멸형이라도 보험료 납입이 완료된 시점에서는 일정부분 환급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보험사들의 환급형 보험과 소멸형 보험에 대해 구체적인 내용을 아래에서 설명 드립니다.

🅰 만기 환급형 보험

보험에서 만기 환급형 보험의 특징은 보험을 중간에 해지해도 해지 환급금을 돌려준다는 것입니다. 많은 분들이 이렇게 이야기하면 좋은 보험 아닌가 생각을 합니다. 그런데 한가지 단점이 있습니다. 바로 보험료가 비싸다는 것입니다. 만기환급형 보험의 최대 단점이죠.

만약 보험 만기가 80세, 90세, 100세 라면 이때 환급 받아서 이 돈의 가치가 얼마나 될 것인가? 하는 부분도 생각을 해봐야 합니다. 무조건 해지하면 환급이 된다는 것이 좋은 것은 아닙니다.

그리고 소멸형 보험에서도 만기가 되면 환급이 되는 보험이 있습니다.

🅱 순수 보장형 보험

이 보험이 바로 소멸형 보험입니다. 보장만 해주고 중도 해지시 원금은 돌려주지 않는 다는 보험인데요.

정말 원금을 돌려주지 않을 까요? 만기가 되면 원금을 일부분 환급 받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것을 ‘무해지 환급형 보험‘이라고 합니다.

현재 출시되는 많은 소멸성 보험이 무해지 환급형 보험으로 출시가 됩니다.

중간에 해지를 하면 해지 환급금이 없지만, 만기까지 유지를 하면 환급금을 돌려받을 수 있으며, 보험료가 싸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순수 보장형 보험 환급 종류 (소멸형)

  • 일반형- 가입 1년 이후 중도 해지 환급금 받을 수 있음.
  • 저해지 환급형- 중도 해지 시 50% 정도 해지 환급금 받을 수 있음.
  • 무해지 환급형- 납인기간 중에는 해지 환급금이 없다. 납입완료 후 환급 가능.

2. 만기환급형 보험 vs 순수 보장형 보험

순수 보장형 보험 말 그대로 순수한 보장만 해준다는 것입니다. 즉 중간에 해지를 해도 원금을 돌려주지 않는 다는 이야기죠. 그러면 안 좋은 보험일까요? 그렇지는 않습니다. 순수 보장형 보험은 25% 정도 보험료가 저렴합니다. 이는 보험을 유지하는데 매우 큰 장점이 되죠.

만기 환급형 보험은 보험료 중 일부를 해지 환급금으로 지급하기 위해 준비해야 하기 때문에 보험료가 더 비쌉니다. 보통 순수보장형에 비해 25% 정도 보험료가 더 비싼데요. 25% 비싼 보험료를 30년 납부한다고 생각해보세요.

30년이 지나 환급을 받았을 때, 물가 상승률을 따지면 그 가치는 현저히 줄어들 수 있습니다.

그리고 보험 만기가 되어도 해지하지 않고 계속 유지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보통 보험 만기가 된다고 해도 해지를 하기보다 지속적으로 보장을 받는 경우가 더 많기 때문에 순수보장형이 더 유리하다는 것입니다.

🅰 단순 보험료 차이 비교

5만 원짜리 보험을 30년 납부했을 때

  • 만기 환급형 총 보험료 납부금액: 1,800만원
  • 순수 보장형 총 보험료 납부금액: 1,350만원

450만원 차이가 납니다.

보험료를 비교해보면, 순수보장형 보험이 만기 환급형 보험보다 약 25% 저렴합니다. 따라서 장기간 보험을 유지할 계획이라면 순수보장형 보험이 더 유리할 수 있습니다. 만기 환급형 보험과 순수 보장형 보험은 각각 장단점이 있습니다. 보험을 유지할 기간과 보험료 부담 등을 고려하여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소비자 보험 선택에 정보를 제공할 뿐 특정 보험사의
가입 유도 목적이나 보험상품을 판매하지는 않습니다.
단순보험 정보 제공 목적 글(사이트) 입니다.

이 글을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